조아제약, 위기 가정 아동위해 6000만원 상당 지원
상태바
조아제약, 위기 가정 아동위해 6000만원 상당 지원
  • 엄태선 기자
  • 승인 2021.07.22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기능식품을 굿네이버스 서울서부지부에 전달
고정관 조아제약 경영관리부서장(오른쪽)과 차혜진 굿네이버스 서울서부지부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고정관 조아제약 경영관리부서장(오른쪽)과 차혜진 굿네이버스 서울서부지부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조아제약이 이웃을 위한 사랑을 나눴다.

조아제약(대표이사 조성환, 조성배)이 위기 가정 아동을 위해 6천만 원 상당의 건강기능식품을 굿네이버스 서울서부지부(지부장 차혜진)에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조아제약이 후원한 건강기능식품 '스트롱바이오틱스 포르테'는 굿네이버스 서울서부지부가 방학 중 진행하는 '희망홈스쿨' 사업을 통해 서울 내 위기 가정 아동 1천 명에게 전달된다. 희망홈스쿨은 방학 중 아동들에게 식료품, 학습, 문화 체험 등의 사회적 안전망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스트롱바이오틱스 포르테'는 특허 받은 BB-12®, LA-5® 유산균 함유 비율이 월등히 높아 장내 정상화에 효과적인 건강기능식품으로 어린이도 섭취 가능한 유산균이다. 변비, 설사 완화, 장 운동 촉진 및 장내 면역기능 강화, 장내 균총 정상화에 도움을 준다.

고정관 조아제약 경영관리부서장은 "조아제약이 후원한 건강기능식품이 지역 사회 아이들의 성장과 건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건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꾸준히 수행하겠다"라고 말했다.

조아제약은 조아제약 프로야구 대상 월간 MVP 기부 챌린지를 통해 위스타트지역아동센터에 건강기능식품을 지원하고, 서울문화재단과 참여형 예술교육 사업 '빼꼼(Fe:Com)'을 진행하는 등 다양한 ESG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