덩치는 키우는 상위 제약 7곳도 일반약 주목했다
상태바
덩치는 키우는 상위 제약 7곳도 일반약 주목했다
  • 엄태선 기자
  • 승인 2021.01.22 0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의약품 허가 135품목 중 24%인 32품목 채워져
중외, 전체 허가 12품목 중 8품목...광동 20품목 중 9품목
인사돌 제네릭 일동과 중외 1품목씩 허가...원료약 2품목

지난해 일선 제약사들이 허가를 낸 일반의약품의 비중이 전체의 26%에 달하고 있는 가운데 상위제약사들 역시 이같은 흐름을 좇고 있었다.

21일 뉴스더보이스가 식약처 허가 현황을 살펴본 결과, 최근 덩치를 키우고 있는 상위 제약사들도 일반약에 주목했다.

광동제약과 제일약품, 일동제약, 보령제약, JW중외제약, 동국제약, HK이노엔 등 제약사 7곳이 지난해 허가받은 전체 135품목 중 24%인 32품목이 일반약이었다.  나머지 131품목은 전문약, 2품목은 원료약이었다.

특히 JW중외제약을 비롯해 광동제약의 경우 허가를 낸 전체 품목 중 각각 67%, 45%를 일반약으로 채우면서 두각을 나타냈다. 일동제약 37%, 동국제약은 22% 순이었다. 

품목수로는 광동제약이 9품목, JW중외제약 8품목, 일동제약 7품목, 동국제약 7품목, 보령제약 1품목 순이었다.  제일약품과 HK이노엔은 모두 전문약이었다.

또 동국제약의 인사돌과 같은 성분의 잇몸약이 봇물을 보였다. 일동제약과 JW중외제약이 품목허가를 하나씩 내놓으면서 시장진출을 본격화했다. 이밖에 감기약이나 진통제, 유산균제 등이 주를 이뤘다.  

업체별로 보면 JW중외제약은 감기약인 '화콜키즈콜드시럽'을 비롯해 '페인엔젤키즈시럽', 잇몸약 '덴탈규정', '베베클라잘스프레이', '페인엔젤레이디연질캡슐',  '노펜펠비낙카타플라스마', '모엔덱스정', '마이드롭점안제'를 허가받아 일반약시장 확대에 뛰어들었다.

광동제약은 '솔표우황청심원액'과 '솔표원방우황청심원액', '장이락산'과 '장이락캡슐', '광동리버샷정' 등을 줄줄이 허가받았으며 일동제약도 '캐롤키즈콜드시럽'부터 '푸레파인마일드연고', '캐롤키즈노즈시럽', 잇몸약 '텐큐플러스정', '캐롤나이트정' 등을 허가목록에 올렸다.

동국제약은 '프리아이시럽'과 '프리에이시럽', '센스온액티브연질캡슐', '리케락', '콜브론에이시럽', '오라센스액'의 공급을 시동걸었다. 보령제약은 '보령펜시럽'를 허가받았다.

반면 전문약의 경우 역시 만성질환 치료를 위한 품목허가가 많았다. 고혈압과 고지혈증, 당뇨 등과 관련한 치료제 개발이 상대적으로 많았다.

광동제약은 당뇨병약인 '광동시타글리틴' 3품목과 '로제케이정' 3품목, 네비레트엠정 3품목 등 11품목을, 제일약품은 파모티딘제제인 '제리티딘정'을 비롯해 오메가-3제제인 '미니플로', '모사메드에스알정', '리박산정'. '히알탄원주' 등 14품목, 일동제약은 역시 파모티딘제인 '파모스트정'과 '일동레바미피드정', '스티오딘정', '자렐리반정' 등 12품목을 허가받았다.

보령제약은 '오바램정'을 시작으로 '보령프레가발린캐슐', '보령카르베딜롤정', '보령가바펜틴', '보령토피라메이트정', '클라릭건조시럽', '보령아리피프라졸정', 카나브의 후신인 '아카브정' 등 32품목이 쏟아냈다.

JW중외제약은 항응고제인 리바록사반제제 '제이렐토정' 4품목을, 동국제약은 리스페리돈제제인 '리페리달정'과 '리피엑스', '다플진정', 당뇨병약 '시타칸정',  마약류인 불면증약 '조닉스정' 등을 허가받았다.

한국콜마에 합류해 지난해 상호를 변경한 HK이노엔은 전립선비대증약 '케이두타다트정'와 대상포진치료제 '케이팜시어정', 고혈압-고지혈증약 '엑스원에이정'을 연이어 허가받아 시장진입에 나섰다.

한편 이들 7개사 허가품목 중 수입 6품목이며 제조 129품목이었다. 한약제제 7품목, 완제의약품 133품목, 원료의약품 2품목이었다. 이들 제약사들이 허가받은 품목은 출시 첫해보다는 시일이 지난 이듬해에 시장안착이 이뤄지는 만큼 올해 그 활약이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