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키 크고 마른 흡연 남성, 기흉 주의
상태바
[기고] 키 크고 마른 흡연 남성, 기흉 주의
  • 뉴스더보이스
  • 승인 2024.04.01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준석 서울시 서남병원 심장혈관흉부외과 과장
박준석 심장혈관흉부외과 과장.
박준석 심장혈관흉부외과 과장.

우리 가슴의 양쪽에는 허파 즉 폐가 위치하는 흉강이라는 공간이 있습니다. 폐는 호흡에 따라 팽창과 수축을 반복하는 풍선과 같은 장기이며, 윤활작용을 하는 흉막에 둘러싸여 있습니다. 

그런데 풍선과 같은 폐의 흉막벽에 아주 얇은 기포가 발생해 있다가 어떤 이유로 터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터진 기포로 공기가 새나가면서 흉강 내에 공기가 차게 되고 이 공기가 다시 폐를 누르게 되는데. 이러한 현상을 기흉 혹은 공기가슴증 이라고 합니다.

기흉의 원인은 자연적으로 발생한 폐기포의 파열로 발생하는 원발성 기흉과, 여러 가지 타질환의 이차적 원인으로 발생한 폐손상에 의한 이차성 기흉, 그리고 외상에 의한 외상성 기흉으로 나눌 나눌 수 있습니다.

일차성 기흉인 원발성 자연 기흉이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하며, 키가 크고 마른 젊은 남성에게서 많이 발병합니다. 급격한 신체의 성장과정에서 폐의 첨부, 즉 가장 위쪽 꼭대기 부근에 기포가 발생하였다가 터지면서 발병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폐기포의 파열원인은 아직 밝혀진 것이 없으며, 일반적으로 생각하시는 심한 육체적 활동, 심리적 스트레스 등은 기흉의 발생과 연관성이 없습니다. 

국내 다기관 연구에서는 흡연과 기흉의 발생 사이에 인과관계가 있을 수 있다는 사실을 관찰하기도 하였습니다. 

이차성 기흉은 대표적으로 만성 폐쇄성 폐질환, 폐기종, 결핵, 폐렴 등과 같은 폐질환의 후유증으로 발생한 폐손상으로 발생하는 경우가 많으며, 그 외에 유전성 폐질환, 그리고 일부의 여성 질환이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외상성 기흉은 말 그대로 교통사고 등 흉부의 외상에 의해 폐가 물리적 손상을 입어 발생하는 기흉으로, 많은 경우에서 외상성 혈흉을 동반하며 대부분 시급한 치료를 요하는 중증외상에 동반되는 경우가 많은 응급질환입니다. 

기흉이 발생하면 환자는 일단 통증을 호소하게 되며, 기흉의 양이 많이 증가하게 되면 호흡곤란 까지 유발하게 되는데요. 흉통 혹은 흉부 불편감이 호흡곤란과 같이 동반된다면 다른 중증질환의 가능성도 있기 때문에 반드시 외래나 응급실로 내원하셔야합니다. 

기흉은 우선적으로 가슴 X-ray 사진으로 진단하게 되며, 병변의 위치나 기저질환의 유무 등을 확인하기 위해 치료과정 중에 CT를 확인해야합니다. 

소량의 기흉의 경우에는 경과관찰하거나, 산소치료를 통해 흡수를 촉진하는 방법을 사용하게 되지만, 중등도 이상의 기흉은 늑골 사이 공간을 통해 관을 넣어 공기를 빼주는 흉강삽관술이 필요합니다. 기흉의 양이 굉장히 많을 경우 발생한 쪽은 물론 심장과 반대측 폐까지 압박하는 응급상황, 즉 긴장성 기흉을 유발할 수 있으며, 초응급 치료를 요하는 중증질환입니다. 젊은 층에서 발생하는 원발성 자연기흉 또한 종종 긴장성 기흉으로 진행할 수 있어 주의를 요합니다. 

일차성 자연기흉의 경우 첫 번째 기흉이 생긴 후에 다시 재발할 확률이 거의 70%일 정도로 높으며, 양이 적은 초발 기흉은 환자가 인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고, 재발을 거듭할수록 다음 재발의 확률도 높아지고 치료도 더 힘들어 질 수 있어 최근에는 중등도 이상의 기흉에서는 최소침습 흉강경 폐기포 절제수술을 첫 번째 치료방법으로 적극적으로 고려하는 편입니다. 

수술한 쪽 흉강에서 기흉이 다시 재발하는 확률은 1~2% 정도이며 대부분 보존치료로 호전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수술하지 않은 반대쪽에 기흉이 발생할 확률은 30% 이상으로 추정하고 있어 정기적 경과관찰이 필요하며, 증상 발생 시 병원을 방문하셔야합니다.

이차성 기흉에서도 치료의 원칙은 같으나, 우선적으로 기저질환의 치료 혹은 조절이 선행되어야 하며, 그 후에 기흉의 양에 따른 흉관삽관술, 흉강경 폐쐐기절제수술, 혹은 고위험군 환자에서는 절제 없이 흉막유착술 등을 고려하게 됩니다. 

고령인구에서는 흡연력이 있는 분들의 비율이 높고 만성폐쇄성폐질환 등의 만성 폐질환 환자도 많으며, 이러한 질환에서 이차성적으로 발생하는 기흉은 치료가 쉽지 않고, 회복에 오랜 시간을 필요로 하는 경우가 많아 난치성  흉부질환 전문의에게 진료를 받으셔야합니다. 

기흉을 포함한 흉부/폐질환을 예방하는데 가장 우선되는 것은 전연령대에서 금연입니다. 금연이 가장 중요한 예방법이며, 공기가 좋은 곳에 사신다거나 좋은 음식을 드신다거나 하는 것은 큰 영향이 없습니다. 규칙적인 유산소 운동이 기흉의 발생 혹은 재발을 예방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흉부 질환은 흉통이라는 공통적인 증상을 우선적으로 보이기 때문에 감별이 힘들어 지속적이고 반복적인 흉통, 혹은 심한 흉통이 발생할 경우 반드시 병원에서 진료를 받으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