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평원, 가천-건양 등 8개 의대평가 인증
상태바
의평원, 가천-건양 등 8개 의대평가 인증
  • 엄태선 기자
  • 승인 2022.01.14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명 등 9개 의대 '인증유지'도

한국의학교육평가원(이하 의평원)은 2021년도에 가천, 건양, 경북, 단국, 대구가톨릭, 제주, 충남, 충북 등 8개 의과대학을 대상으로 의학교육 평가인증을 시행했다.

의학교육 평가인증은 의료법 제5조, 고등교육법 제11조의2 및 관련 규정과 의평원 의학교육인증단 규정 제12조에 따라 대학이 인증기간 만료 1년 전에 신청함으로써 실시된다. 2022년 2월 28일 인증기간이 만료되는 2021년도 의학교육 평가인증 대상 8개 대학은 만료일 전까지 신청을 완료했다.

의평원은 2019년도부터 적용한 평가인증기준 ASK2019(Accreditation Standards of KIMEE 2019)를 사용해 평가인증을 시행했다.

의평원은 지난해 12월 29일, 의학교육인증단 당연직 위원과 유관기관 추천 위원(의료계, 교육계, 타 분야 인증기관 등), 사회참여 위원(법조계, 학생 등)으로 구성된 판정위원회를 개최해 평가 결과를 심의, '의학교육 평가인증 판정지침'에 근거해 인증유형과 기간을 판정했다.

이어 12월 30일, 의학교육인증단 규정에 따라 각 대학에 평가인증 결과를 통보했고, 최종평가보고서에 따른 미비점과 개선점에 대한 개선계획서를 3개월 이내에 제출하도록 안내했다.

의평원은 대학이 제출한 개선계획에 따라 충분한 개선 노력을 기울이는지를 매 2년마다 실시하는 중간평가를 활용하여 점검함으로써 평가인증이 일회성 행사가 아닌 의학교육의 질 관리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지난 14일 의학교육인증단 규정에 따라 후속조치를 위해 담당 정부기관인 교육부, 보건복지부와 유관 기관에 판정결과를 안내했다.

한편 의평원은 의학교육인증단 규정 제26조에 따라 평가인증에 대한 질 관리와 인증유지를 위해 2021년도 중간평가 대상 대학인 계명, 고신, 순천향, 아주, 연세, 연세원주, 영남, 울산, 조선 등 9개 의과대학에 대해 중간평가를 실시했다.

2021년도 중간평가 결과, 9개 대학 모두 평가인증 및 인증유지 당시의 의학교육 현황을 적절히 유지하고 있다고 판단하였고, 이에 '인증 유지'하기로 결정하여 각 대학에 결과를 통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