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신약은? 대부분 다국적제약...화이자, 7품목 최다
상태바
지난해 신약은? 대부분 다국적제약...화이자, 7품목 최다
  • 엄태선 기자
  • 승인 2021.01.12 0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이이찌산쿄 4품목, 메나리니-쿄와기린 3품목씩...국내 환인 4품목
항악성종양제 7품목, 중추신경용약-대사성의약품-항전간제 4품목씩

지난해 신약으로 새롭게 추가된 의약품은 얼마나 될까?

11일 식약처에 따르면 지난 한해 국내에 허가된 신약은 총 34품목이었다.

이중 대부분이 6품목을 제외한 28품목이 모두 다국적제약사들이 허가를 받은 것으로 나타나 여전히 신약 출시에 있어 강세를 보였다. 신약을 허가받은 15개사 중 12개사가 다국적사이며 국내사는 3개사였다. 

가장 많은 신약을 내놓은 제약사는 한국화이자제약으로 전체 7품목을 목록에 올렸다. 화이자는 침습성 아스페르길루스증 치료제 '크레셈바캡슐' 2품목과 전이성 비소세포폐암치료제 '비짐프로정' 3품목,  전이성 유방암치료제 '탈제나캡슐' 2품목을 신약으로 허가받았다.

이어 한국다이이찌산쿄가 말초 신경병증성 통증치료제 '탈리제정' 4품목, 환인제약이 항전간제 '제비닉스정' 4품목, 한국메나리니가 1차 협심증 치료제 '라넥사서방정' 3품목, 한국쿄와그린이 희귀질환 FGF23 관련 저인산혈증성 구루병 및 골연화증치료제 '크리스비타주사액'을 허가받았다.

길리어드사이언스코리아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치료제인 렘데시비르제제 '베클루리주정맥주사용동결건조분말' 2품목, 한국아스텔라스제약의 류마티스 관절염치료제 '스마이랍정' 2품목이 허가됐다.

이밖에 한국엠에스디가  HIV-1 감염치료제 '델스트리고정', 한국얀센의 호르몬 반응성 전이성 전립선암치료제 '얼리다정', 한국바이엘코리아가 고위험 비전이성 거세저항성 전립선암 환자의 치료제 '뉴베카정', 한국에자이가 특발성 파킨슨병치료제 '에퀴피나필름코팅정', 한독이 성인의 발작성 야간 혈색소뇨증의 치료제 '울토미리스주', 한국애브비가 류마티스 관절염치료제 '린버크서방정', 유영제약의 슬관절의 골관절염치료제 '레시노원주'를 허가받았다.
 

2020년에 허가된 신약.
2020년에 허가된 신약.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